‘계림 청년창업거리 오픈클래스’ 선착순 모집

‘계림 청년창업거리 오픈클래스’ 선착순 모집
이달 30일까지…청년 사업가·지역민 상생 프로젝트
  • 입력 : 2022. 09.23(금) 14:42
  • 한승희 기자
[국민생각]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청년 사업가와 지역민의 상생 프로젝트 ‘계림 청년창업거리 오픈클래스’ 프로그램 참여자를 오는 30일까지 선착순으로 모집한다고 밝혔다.

‘계림 청년창업거리 오픈클래스’는 계림동 청년 사업가들의 재능공유를 통해 주민들에게 문화예술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청년 사업가와 주민 간의 활발한 소통으로 청년과 마을이 상생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동구가 지속적으로 추진 중인 ‘빈집 청년창업 채움 프로젝트’ 일환으로 계림동에 정착한 청년창업 사업장 ▲아이엠낫얼론 ▲시점 ▲펀 스토리 ▲치른시빌(7=11) ▲디지털3D미디어 등이 참여해 주민 대상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상세 프로그램은 △칵테일 만들기 ‘오늘 바텐더는 나야 나’(아이엠낫얼론) △자신만의 커피 레시피를 만드는 ‘커피와 이야기’(시점) △연극으로 표현하는 ‘나의 이야기 속 힐링 찾기’(펀 스토리) △미술 클래스 ‘나도 아티스트’(치른시빌) △스마트폰 활용 영상 제작 ‘스마트폰 활용법’(디지털3D미디어) 등이다.

동구 거주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은 동구청 누리집에서 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작성해 이메일(krystalyoo@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청년체육과 청년정책계(☎062-608-2245)로 문의.

임택 동구청장은 “창업 청년들이 마을에 정착하면서 주민과 활발한 소통과 화합으로 마을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동구에서 청년들이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구가 지난 2020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빈집 청년창업 채움프로젝트’는 빈집 및 빈 점포를 활용한 청년창업 지원을 통해 청년들의 지역 정착을 유도하고 마을과 상생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한 사업이다.
한승희 기자 news@okms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