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호남 달빛동맹 장애인체육 교류전 열려

영·호남 달빛동맹 장애인체육 교류전 열려
대구장애인체육회 임직원 40여 명 광주 방문
탁구·배드민턴·조정 등 3개 종목 경기…문화체험도
  • 입력 : 2022. 12.01(목) 16:21
  • 이두헌 기자
[국민생각]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와 대구광역시의 ‘달빛동맹’ 강화와 장애인체육회 간 우호증진을 위한 ‘2022 영·호남 장애인체육 교류전’이 1일부터 이틀간 광주시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교류전은 ‘달구벌’ 대구와 ‘빛고을’ 광주가 맺은 ‘달빛동맹’ 강화의 하나로 마련됐다.

특히 영·호남 화합과 상생 발전을 장애인체육을 통해 실천하기 위해 대구장애인체육회 임직원 40여 명이 광주를 방문해 탁구·배드민턴·조정 3개 종목의 경기를 펼쳤다. 2일에는 아시아문화전당, 양림동 역사문화마을을 찾아 문화체험 시간을 갖는다.

김광진 문화경제부시장은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재개된 이번 교류전을 계기로 양 장애인체육회의 화합과 발전을 위한 달빛동맹이 더욱 강화될 것”이라며 “2038년 광주·대구 하계아시안게임을 함께 유치하고 달빛 고속철도가 빨리 착공될 수 있도록 시민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두헌 기자 news@okmsg.co.kr이두헌 기자 의 다른 기사 보기